HOME > 한방병원소식 >한방병원계 소식
작성일 2021-04-29
제목
대전자생한방병원, ‘월경통 클리닉’ 개설
파일첨부 1619657477-50.png

 

대전자생한방병원(병원장 김창연)dl 여성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해 한방 치료 특화 ‘월경통 클리닉’을 개설했다.

 월경통 클리닉에서는 환자 개인의 체질과 증상을 진단하고 발병 원인을 파악해 근본적인 치료를 제공한다.

 

이를 위해 월경통을 발생시킬 수 있는 자궁근종과 자궁내막증, 다낭성난소증후군 등 각종 여성질환에 대한 종합적인 진단과 치료가 실시된다.

 

뿐만 아니라 월경불순과 산전·산후 관리, 갱년기증후군 등 여성의 삶 전반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증상 개선을 위한 체계적인 관리도 이뤄진다.

또한, 한약 처방과 침 치료로 혈액이 정체돼 뭉쳐있는 증상인 어혈을 제거해 통증 완화를 돕고 기혈순환을 원활히 개선한다.

 

이와 함께 운동과 식이요법 등 맞춤형 생활관리법도 제공해 환자의 치료 효과와 만족도를 높인다.

 

클리닉을 담당하는 김순아 원장(한방부인과)은 “한방 치료는 부작용이 적은 만큼 월경과 임신, 출산, 갱년기 등 여성의 건강과 삶의 질을 지키는 선택지가 될 것”이라고 말했다. 

이전글 이정한 원광대한방병원장, ‘고고(GO!GO!) 챌린지’ 동참
다음글 세명대부속한방병원, 제천시 드림스타트와 ‘아동 건강클리닉’ 사업 추진